NOWHERE 지금 여기 있습니까? 이미지

오은

  • 시인
  • 한국

1982년에 태어났다. 대학에서는 사회학을, 대학원에서는 문화기술을 공부했다. 시집으로 『호텔 타셀의 돼지들』, 『우리는 분위기를 사랑해』, 『유에서 유』, 『왼손은 마음이 아파』, 『나는 이름이 있었다』가 있다. 이따금 쓰지만 항상 쓴다고 생각한다. 항상 살지만 이따금 살아 있다고 느낀다. 딴생각을 하고 딴청을 피울 때 가장 행복하다.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