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WHERE 지금 여기 있습니까? 이미지

덴쟈 압둘라히

  • 시인
  • 나이지리아

“예언자로서의 작가가 존재한다면 바로 덴쟈 압둘라히다.”
– 234넥스트신문(234Next Newspaper)

시인, 문학비평가, 문화전문가로 다수 문학상 수상 경력이 있다. 시집으로는 ‘천년간의 목마름’(A Thousand Years of Thirst, 2011), ‘아부자 눈이’ (Abuja Nunyi, 2008), ‘말하는 북’(The Talking Drum, 2008), ‘마이로고: 광대 시인의 북나이지리아 기행,’(Mairogo: A buffoon’s poetic journey around Northern Nigeria, 2001) 등이 있으며 ‘마이로고’로 2001년 ANA/CADBURY 시문학상을 수상했다. 2008년에는 치누아 아체베(Chinua Achebe)작 『모든 것이 산산이 부서지다』(Things Fall Apart) 출간 50주년을 기념하여 ‘화제는 산산이 부서지지만 중심은 굳건하다’(Themes Fall Apart But the Centre Holds, 2009)라는 비평서를 공동편집자 조 우시이(Joe Ushie)와 함께 출간했다. 그밖에 문예저널, 앤솔러지, 도서, 신문, 온라인에 창작물 및 비평을 다수 기고하였다. 최근 희곡집 ‘죽음과 왕의 새치 외(外)’ (Death and the King’s Grey Hair and Other Plays, 2014)을 출간했다. 2005-2009년 나이지리아 작가협회(Association of Nigerian Authors, ANA) 전국사무국장으로 활동했고 2011년 이후 동협회 부회장으로 활동 중이다. 현재 나이지리아 국립예술문화원(National Council for Arts and Culture) 공연예술국장으로 재직 중이다.

List